'미스트롯' 우현정, 트로트 스타로 급부상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04-04 15:44: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이대우 기자]트로트 소녀 우현정(19)이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을 통해 전국적인 트로트 스타로 떠오르고 있다.

'미스트롯'은 차세대 트로트 스타를 뽑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지난 2월 28일 첫 방송을 시작한 이후 현재 5회까지 방송 시청률이 무려 10%대에 육박할 정도다.

우현정은 '미스트롯'을 통해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의 ‘프로페셔널한 무대매너’로 마스터들을 단 번에 홀리고 있다. 예심전에서 벌써 '미스트롯 미 왕관'을 차지하며 우승후보로까지 거론되고 있다.

우현정은 지난 2월 대구 성화여고를 졸업한 앳띤 소녀 가수다. 처음에는 부모의 권유로 트로트를 부르기 시작했지만 이제는 자신의 의지로 미스트롯에서 매번 밝은 에너지와 끼를 발산하면서 시청자들에게 다가가고 있다.

우현정은 지난 2017년 싱글앨범 '사랑의 드라이브'을 발표하며 정식 트로트가수로 데뷔했다. 현재 대구장애인체육회와 대구핸드볼협회 등의 홍보대사를 맡고 있다.

한편, 미스트롯은 매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투표와 현장평가단 신청을 통해 직접 참여할 수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