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의회, 국내 원전시설 견학

임일선 / 기사승인 : 2019-04-22 13:59: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안전 확보대책·상생안 사례 확인

[영광=임일선 기자] 전남 영광군의회는 최근 2박3일간 일정으로 국내 원전시설 및 원전소재 지자체를 대상으로 비교견학을 실시했다.

군의회 소속 8명 전체의원과 의회사무과 직원 14명 등 총 22명이 참여한 이번 비교 견학은 원전소재 지자체의 관광자원 및 중저준위 방폐장 등의 주요 원전시설 견학을 통해 원전정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일정으로는 울진군에 위치한 한울원전, 경주시에 위치한 월성원전, 중·저준위 방폐장 시설, 울주군에 위이한 신고리 원전 5·6호기 건설현장 등을 방문해 각 시설에 대한 현황을 청취하고 각 지역의 문화시설을 체험했다.

의원들은 원전 관계자로부터 원전의 운영현황 설명을 청취하고 건식저장시설과 중·저준위 방폐장 시설 견학과 함께 원전으로부터 군민의 안전 확보, 지역주민과 상생을 위한 방안 등에 고민하고 생각하는 시간을 보냈다.

강필구 의장은 “원전 소재 지자체 현장 견학을 통해 의원들의 원자력발전소에 대한 전문적인 식견과 이해도를 높였고, 원전주변 지자체의 문화시설을 체험함으로써 영광군민이 향상된 문화시설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