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릴 하이브리드(lil HYBRID)' 40만대 판매 기념 한정판 '크리스털 에디션' 출시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19-06-04 14:08: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릴 하이브리드 한정판 크리스털 에디션 2종 크리스털 실버(왼쪽), 사파이어 블루(오른쪽). (사진제공=KT&G)
[시민일보=홍덕표 기자] KT&G(사장 백복인)가 '릴 하이브리드(lil HYBRID)'의 40만대 판매 돌파를 기념해 한정판 '릴 하이브리드 크리스털 에디션'을 선보인다.

지난해 12월 서울지역 편의점을 시작으로 정식 판매에 들어간 릴 하이브리드는 예상보다 높은 판매량을 보이며, 지난 1월 전국 편의점으로 판매처가 확대됐다. 이어 지난 3월 초 소비자들의 호응에 힘입어 출시 80여일만에 누적 판매량 20만대를 돌파한 바 있다.

릴 하이브리드는 액상 카트리지를 디바이스에 결합한 뒤, 전용 스틱을 넣어 작동하는 방식으로 기존 가열식 전자담배에 비해 연무량이 풍부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외부 저온 가열 방식이 적용돼 특유의 찐 맛이 줄고, 전용 스틱의 Y자 필터가 잔여물을 남지 않게 해 청소가 간편한 것이 장점이다.

이번 크리스털 에디션은 오스트리아에서 제작된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이 기기 전·후면에 5개씩 부착돼 고급스러움을 더한 제품이다.

‘크리스털 실버’, ‘사파이어 블루’ 2종으로 출시되며, 5일부터 전국 ‘CU·GS25·세븐일레븐’ 편의점에서 판매된다.

단, 2만대 한정 수량으로 공급됨에 따라 우선 발주를 진행한 점포에 제한적으로 입점 및 판매가 진행된다.

크리스털 에디션의 권장 소비자가는 12만원이며, KT&G 릴 홈페이지를 통해 신규할인쿠폰(3만2000원)을 발급 받으면 8만8000원에 구입 할 수 있다.

임왕섭 NGP사업단장은 "KT&G만의 독자 기술이 집약된 ‘릴 하이브리드(lil HYBRID)’는 기존 궐련형 전자담배 소비자들의 불편함을 해소해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한 신제품을 지속 출시해 차세대 전자담배 시장에서 경쟁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