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아동학대 시민 감시단 발대

조영환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6 11:21:3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100여명 구성 활동… 선제 예측·발굴 일환

[파주=조영환 기자] 경기 파주시는 지난 주말 시청 대회의실에서 아동학대가 의심되는 위기아동을 선제적으로 예측·발굴하고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민관이 함께 하는 ‘아동학대 시민 감시단’ 발대식을 가졌다.

16일 시에 따르면 시민감시단은 이미경 시 복지국장을 단장으로 파주시 여성가족과, 파주교육지원청(교수학습지원과)이 행정감시반, 한국자유총연맹파주시지회 포순이어머니봉사대가 민간감시반을 맡는다.

또한 각 지역아동센터장은 전문감시반, 파주경찰서(여성청소년과), 읍면동맞춤형복지담당공무원, 경기고양아동보호전문기관이 대응·사후관리반 등 4개반 100여명으로 시민감시단을 구성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아동이 안전하고 행복한 파주’라는 슬로건을 걸고 시민감시단 위촉장 수여, 아동보호 선서, 각 감시반별 임무 및 신고요령, 홍보 동영상을 통한 아동학대 예방교육을 실시했다.

최종환 시장은 “최근 인천 7세 영아 사건처럼 가정내 부부갈등이나 경제사회적 문제를 원인으로 아동학대는 날로 심각해지고 있다”며 “아프리카 속담에 ‘한 아이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함께 해야 한다’라는 말이 있듯이 아동학대 시민감시단이 이웃이 돼 생활주변에서 학대 의심사례를 선제적으로 찾아 신고하고 아동이 안전한 파주 만들기에 힘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