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중구의회, '붉은 수돗물' 피해 관련 간담회 개최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8 13:10: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종합대책반에 신속대응 주문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중구의회는 17일 구의회 의장실에서 영종국제도시내 붉은 수돗물 피해와 관련해 현황을 파악하고 지원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간담회를 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최찬용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과 영종국제도시 상수도 민원종합대책반 김재익 부구청장 및 관계 공무원이 배석했으며, 의원들은 피해현황과 중구청의 지원방안, 향후계획 등을 청취하고 주민들의 구체적인 민원사항에 대해 질의했다.

의원들은 현재의 사태가 주민들의 생존권과 직결되는 중요한 문제이며, 인천시를 비롯한 관계기관의 더 신속한 대응이 절실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구의회는 “주민들의 피해를 정확하게 분석해 행정에 대한 무너진 신뢰를 회복해야 한다”며 “중구청에서도 인천시와 상수도사업본부의 대응에 발맞춰 주민들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