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 옥외간판 추락사고 사전차단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9 14:29:3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안전점검 돌입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서구가 태풍·집중호우 및 강풍 등의 풍수해로 인한 옥외광고물 추락 등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옥외광고물 안전점검을 오는 28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구는 지역내 옥외 고정광고물 개수를 6만5000여개로 추정하고 있으며, 이 중 노후간판과 강풍의 영향을 많이 받는 위치에 설치된 광고물 등을 중점 점검대상으로 광고물의 부착, 고정상태 및 파손과 노후화 정도를 점검한다.

아울러 구는 노후간판 등 위험이 의심되는 광고물에 대해 광고주가 자체 점검을 실시하고, 광고물의 상태가 불량할 경우 자진 정비하도록 해 옥외광고물 관련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매년 태풍·강풍 등의 풍수해로 인한 옥외광고물 관련 안전사고가 발생하고 있어, 위험광고물이 주민안전에 큰 위협이 될 수 있다”며 “주민의 생명·재산을 보호하고 안전한 생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