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복지시설 예지원에 나눔숲 조성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9 15:33: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내달~10월

[김포=문찬식 기자] 경기 김포시에 복지시설 실외 나눔숲이 올 하반기에 조성될 것으로 전망된다.

복지시설 나눔숲이란 산림환경기능증진자금(이하 녹색자금)으로 사회 취약계층과 지역주민의 심리·신체적 안정 및 재활을 위해 사회복지시설 실내외 숲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월곶면에 위치한 사회복지법인 예지원(용강로 377)이 올해 녹색자금 공모사업에 선정돼 한국산림복지진흥원으로부터 5000만원의 예산을 지원받아 600㎡ 규모의 나눔숲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현재 실시설계가 마무리된 상태이며, 오는 7~10월 조성공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대상지의 기존 울타리와 주차장 등을 철거하고, 조경수 식재와 쉼터 조성 등을 통해 사회 취약계층과 지역주민에게 계절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휴식공간이 조성될 계획이다.

이번 나눔숲 조성사업은 대상지를 이용자 중심의 안락한 녹색 휴식공간으로 재구성하기 위해 실시설계 단계에서부터 주민설명회(지난 5월29일)를 개최하는 등 지역주민과 김포시 및 예지원 관계자의 의견교류가 활발히 이뤄졌기에 조성 후의 모습이 더욱 기대되고 있다.

조재국 시 공원녹지과장은 “환경을 개선하는 사회복지시설 실외 숲 조성을 녹색자금으로 전액 지원받아 추진할 수 있어 더욱 의미가 있다”며 “이용자가 심신을 위로받을 수 있는 아름다운 나눔숲 조성에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