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연구회, 마을 르네상스·지역돌봄공동체 활성화 성과 공유

임종인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0 13:34: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연구활동 중간보고회 성료
▲ '지역공동체 발전을 위한 선진지 사례 연구회' 회원들이 토론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의회)

[수원=임종인 기자] 경기 수원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 ‘지역공동체 발전을 위한 선진지 사례 연구회’가 최근 의회 세미나실에서 연구활동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지난 5월 마을만들기 활동가와 지역돌봄공동체 관련 담당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면담과 국내 선진사례지 방문 결과에 대해 검토하고 수원시 마을 르네상스, 마을만들기 사업의 현황과 향후 과제에 대한 토론이 이어졌다.

송은자 대표의원은 “지방자치시대로 접어들면서 지역사회 공동체를 회복하는 것이 핵심적인 과제로 부각됐다. 본 연구회는 인간관계의 회복이라는 측면을 고려해 마을만들기 사업에 대한 장기적인 계획을 수립하고 주민의 자율성이 확보된 지역돌봄공동체 사업을 발굴해 정책으로 수립할 수 있는 방안을 도출하겠다”고 밝혔다.

연구회는 지난 4월부터 연구활동을 시작했으며, 오는 2021년 주민자치회의 전면실시를 대비해 마을만들기 사업방향을 지역돌봄공동체 활성화로 전환시키기 위한 연구활동을 진행해 왔다.

연구단체에는 송 대표의원을 비롯한 조명자·최영옥·김미경·조석환·장정희·이철승·박명규·이병숙·강영우·김영택·최찬민 의원 등 총 12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오는 10월까지 활동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