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의회, 부서별 행정사무감사 모두 마무리

전용원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1 13:23: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하남=전용원 기자] 경기 하남시의회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는 최근 강평을 끝으로 집행부 34개 부서와 산하기관에 대한 부서별 행정사무감사를 모두 마쳤다고 밝혔다.

지난 10~18일 9일간 진행된 이번 행정사무감사에서는 사전에 시에서 제출한 228건의 감사 요구자료를 바탕으로 집행부의 정책 추진현황을 꼼꼼히 따져보는 심도 있는 감사가 이어졌다.

특히 의원들은 철저한 사전 준비와 면밀한 자료 분석을 토대로 주요 사업에 대한 문제점을 밝혀내고 불합리한 관행에 대한 시정을 요구했다.

감사 종료 후 이어진 강평에서는 ▲신도시와 원 도심 간 지역균형 발전 노력 ▲전통시장·지역 상권과 대규모 점포 간 실현가능한 상생방안 강구 ▲미사·위례지구 기반시설 인수인계 철저 ▲위탁기관과 보조금 지원 단체 등의 운영비 집행 실태, 보조금 집행과 정산의 적정성 여부에 대한 철저한 지도점검 및 전수조사를 요청했으며, 특히 공직자들이 소신을 가지고 일관성 있는 행정을 펼칠 것을 주문했다.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는 21일 제12차 회의를 열고 행정사무감사 결과보고서를 작성, 의결함으로써 모든 일정을 마무리했다.

정병용 위원장은 “의회와 집행부는 하남 발전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향해 서로 보완하고 함께 발전해 나가는 상생의 관계”라며, “이번 행정사무감사에서도 단순히 질타하는 감사에서 벗어나 새로운 정책을 제안하고 대안을 모색하는 장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 의회와 집행부가 '시민이 행복한 빛나는 하남'이라는 청사진을 함께 그려나가고 실현시키기 위해 더욱 소통하고 더 많이 협조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