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노는수업 자리’ 프로그램 운영

여영준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4 16:14: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청소년들 진로탐색
보컬·메이크업·바리스타반


[시민일보=여영준 기자] 서울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오는 9월까지 청소년 관심 분야와 건전한 흥미를 찾아 문화예술 감수성 역량을 강화하는 ‘노는 수업 자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노는 수업 자리는 매년 방학 시즌에 청소년들이 참여하는 적성체험 활동이다. 2016년 처음 시작해 올해로 4년째를 맞는다.

구와 인근지역 거주하는 14~19세 청소년들이 ‘보컬’, ‘기초 메이크업’, ‘바리스타’ 반 가운데 원하는 분야를 선택해 5~10주간 배우고, 이후 파티를 열어 실습활동을 한다.

보컬 트레이닝반 ‘Soul Feel’은 내 마음을 노래로 표현하는 수업으로 오는 28일부터 시작한다. 강사는 2015년부터 5차례 싱글앨범을 발매하고 현재도 활동 중인 싱어송 라이터 ‘Pil Kyo’가 맡는다.

‘독창’, ‘듀엣’, ‘앙상블’ 1대1 개인 및 단체 레슨으로 진행한다. 보컬 수업 참여자는 카페 ‘자리’(독산로 77길 39)에서 ‘무대만들기’ 공연을 통해 갈고닦은 실력을 뽐낼 수 있다.

또한 오는 7~9월 카페 ‘자리’에서 나를 가꾸는 기초 메이크업 ‘Get it Beauty’, 체험 삶의 현장 ‘바리스타’ 활동도 진행할 예정이다.

유성훈 구청장은 “노는 수업자리 사업을 통해 청소년들이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놀듯이 즐겁게 배우고 나아가 자신의 진로를 탐색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삶을 더 즐겁고 보람되게 살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참여 신청 및 자세한 사항은 구청 아동청년과 또는 사단법인 공간자리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