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강화군 '진로체험 드림버스' 큰 호응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6 15:16: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농촌체험장등 100여곳 진로체험처 운영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강화군이 인천 청소년의 다양한 진로체험 지원을 위해 올해 새롭게 추진하는 '진로체험 Dream Bus 사업'이 학교 교사 및 학생들의 많은 호응을 얻으며 눈길을 끌고 있다.

2018년 12월 인천시교육청과 협약을 맺고 진로체험지원센터로 지정된 강화군(농업기술센터)은 지역내 진로체험처를 발굴해 지원하는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미래인재 양성을 위해 청소년의 진로 및 직업 체험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8일 강화군 합일초등학교를 첫 스타트로 오는 11월까지 강화를 포함한 인천시 소재 초·중·고교 중 16곳 1472명의 학생이 군의 진로체험처를 방문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하게 된다.

군 지역내에는 농촌체험마을, 농촌교육농장, 유관기관 등 100여개의 진로체험처가 운영되고 있다.

진로체험 Dream Bus 사업을 통해 학생들에게 진로 선택의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지역내 농촌체험장 방문율을 높여 농가소득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많은 학생이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꿈과 끼를 키워 자신의 미래를 준비하고 행복한 삶을 설계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