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석웅 전남교육감, "4차산업혁명 대응 미래교육 주력"

황승순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7 15:53:0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취임1주년 기자간담회서 '수업혁신' 강조

[남악=황승순 기자] 장석웅 전남도교육감이 취임 1주년을 맞아 수업 혁신을 통해 학생들을 미래인재로 키워내겠다고 밝혔다.

장 교육감은 최근 청사 5층 중회의실에서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4차 산업혁명시대, 인구소멸시대에 전남의 아이들을 미래사회의 민주시민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풀어야 할 숙제가 많다”며 이같이 말했다.

장 교육감은 특히 “산업화시대에는 뒤처졌을지 몰라도 4차 산업혁명시대에는 전남교육이 앞서간다는 말을 들을 수 있도록 미래교육에 주력할 것”이라며 “창의·융합교육지원센터를 만들어 이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다짐했다.

또한 “차별 없는 교육복지로 공정한 교육기회를 지속적으로 보장하고, 전체 학교의 절반에 이르는 작은 학교를 되살려 전남교육에 희망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를 위해 “원도심학교, 농촌 작은학교, 섬학교의 교육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참여와 소통으로 도민과 함께 상생하는 교육자치를 실현하겠다는 의지도 거듭 밝혔다.

장 교육감은 이를 위해 “교육청과 지자체 간 행정협의회와 실무협의회를 내실화하고, 교육협력사업 추진단을 구성해 지자체 협력사업을 활성화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난 1년, 전남교육을 혁신하라는 도민의 명령에 부응해 터를 다졌고, 이제 주춧돌 하나를 놓았다”며 “초심을 잊지 않고 도민의 목소리를 더욱 경청해 오직 아이들만 바라보고 가겠다”고 다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