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민-관 합동 청소년유해환경단속

임일선 / 기사승인 : 2019-06-30 12:09: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영광=임일선 기자] 전남도 청소년유해환경 민관 합동 단속반이 최근 영광군에서 청소년유해환경 지도단속을 실시했다.

이날 지도단속 및 캠페인은 전라남도, 영광군, 영광경찰서, 영광교육지원청, 영광군유해환경감시단,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시민경찰 등 32명이 참여했다.

참석자들은 청소년보호법 홍보 리플렛을 배부하고 업소들을 방문해 19세 미만 청소년 유해업소 출입·고용금지, 청소년 대상 주류·담배 판매행위 금지, 19세 미만 미성년자 오후 10시 이후 출입금지 표시 스티커 미부착 업소 및 훼손된 스티커 재부착 하는 등 홍보를 병행 실시 72건을 적발하고 그 중 53건에 대해 시정명령을 통보했다.

군 관계자는 “청소년에게는 밝은 미래가 필요하다”며 “앞으로 민관 합동으로 매월 주기적으로 청소년유해환경 지도단속 및 점검을 실시하여 청소년들이 살기 좋은 영광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