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 무인민원발급기 확충·교체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7-01 15:45: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성민병원등 2곳 신설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서구가 지역내 참사랑병원(가정동)과 성민병원(석남동)에 무인민원발급기 2대를 신규 설치하고, 노후로 고장이 잦은 서구청 무인민원발급기 1대를 교체·설치해 1일부터 재개통한다고 밝혔다.

구는 이번 무인민원발급기 신규 및 교체 설치로 그동안 동행정복지센터와 거리가 멀고 잦은 고장으로 불편을 겪은 주민들이 편리하게 민원 서류 발급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발급 가능한 서류는 주민등록, 토지, 지적, 건축, 차량, 보건복지, 지방세와 국세증명 등(가족관계·등기부등본 등 제외)이며, 민원창구보다 최대 50% 감면된 수수료로 신분증 없이 지문인식만으로 발급할 수 있다.

또한 음성안내 및 점자키패드, 화면확대 터치버튼 제공, 휠체어 이용을 고려한 기기조작 기능을 제공함에 따라 사회적 소수자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재현 구청장은 “무인민원발급기 추가 운영으로 주민들의 시간과 비용이 절약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주민의 무인민원발급기를 이용실태 및 필요도를 분석해 민원서류를 발급하는 데 주민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는 구청, 검단출장소, 동행정복지센터, 서인천세무서, 지하철 역사와 의료기관 등에서 총 23대의 무인민원발급기를 운영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