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그룹, 신입직원 아이디어로 혁신금융 채운다

고수현 / 기사승인 : 2019-07-03 09:24: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북 ․ 광주은행 신입직원 대상 디지털 혁신금융 공모전
우수 아이디어 실제 사업화 추진… 비대면 채널 영업 강화

[시민일보=고수현 기자]JB금융그룹(회장 김기홍)이 신입직원의 참신한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디지털 금융 혁신을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JB금융그룹은 지난 6월말, 계열은행인 전북은행과 광주은행에서 각각 6개월 동안 진행해온 ‘신입직원 아이디어 공모전’의 최종 발표회를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양행을 합쳐 총 35개팀, 150여 명의 신입직원들이 참여하였고, 예선을 거쳐 최종 20개팀이 선발되었다. 신입직원의 열정과 패기를 반영한 디지털 금융 혁신 아이디어가 각 은행 발표회장을 뜨겁게 채웠으며, 실무자들과의 질의응답을 통한 자유로운 의견 공유로 한층 더 심도 깊은 논의가 진행되었다.

이번 최종 발표회에는 은행장 및 관련 임직원들이 직접 참석, 신입직원들의 아이디어를 직접 듣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이를 통해 디지털 금융혁신에 젊은 DNA를 입히고 그룹의 디지털 경쟁력 강화에 적극 나설 수 있는 새로운 계기를 마련하였다는 평이다.

JB금융그룹은 그룹사 전 임원이 참여하는 하반기 임원회의에 각 계열사 우승팀을 초청하여 별도 발표회를 가질 예정이다. 또한, 우수직원 해외연수 특전을 실시하고 탁월한 평가를 받은 아이디어에 대해 실제 사업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아이디어를 낸 신입직원이 직접 업무를 구현할 수 있도록 관련 부서에 배치함으로써 디지털 영업 활성화 뿐 아니라 직원 역량 강화에도 집중할 계획이다.

금번 발표회에서 각각 대상을 수상한 전북은행 팔복동지점 주낙균 행원과 광주은행 상계동지점 유현성 행원은 “이제 갓 입행한 신입직원의 작은 아이디어 하나하나를 귀담아 듣고 흔쾌히 받아들여준 임직원 모두에게 감사하다”며, “그룹의 디지털 혁신금융을 채우는 소중한 밀알로 거듭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