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단체, 윤도한 靑 국민소통수석 고발··· KBS에 외압행사 의혹

황혜빈 기자 / 기사승인 : 2019-07-04 16:36: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황혜빈 기자] 청와대가 KBS 1TV ‘시사기획 창-복마전 태양광 사업’ 방송에 외압을 행사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시민단체가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을 고발했다.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는 윤 수석을 방송법 위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고 4일 밝혔다.

대책위는 “윤 수석의 행위는 국민의 알 권리를 부정한 것”이라며 “방송 편성의 자유와 독립성을 보장하는 방송법 제4조를 어긴 것”이라고 고발 이유를 설명했다.

또한 “정부의 태양광 발전 사업 난맥상을 고발한 해당 방송 내용에 대해 윤 수석은 ‘KBS에 즉각 시정조치를 요구했다’고 발언했다”며 “그렇다면 KBS의 누구에게 언제 어떤 방식으로 시정을 요구했는지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대책위는 “윤 수석의 행위는 과거 박근혜 정부 당시 이정현 청와대 홍보수석이 세월호 보도와 관련해 KBS 보도국장에게 전화해 방송에 개입한 의혹과 매우 유사하다”며 “이 전 수석은 2018년 징역형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