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스타모빌리티 '끌리면타라', 7월 15일부터 제주도 관광객 한정 유료서비스 실시

김민혜 기자 / 기사승인 : 2019-07-09 14:11:0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김민혜 기자] ㈜스타모빌리티의 차량, 기사호출서비스인 '끌리면타라'가 지난 1일 애플리케이션 오픈을 시작으로 2주간의 베타테스트를 거쳐 오는 7월 15일 정식 출시를 앞두고 있다.

끌리면타라는 제주의 심각한 주차난과 교통난 그리고 매년 되풀이되는 극성수기 렌터카 바가지요금, 서비스 불만족 등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이 제기하던 이동의 불편함 들을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개발된 제주도 최초의 차량 공유 서비스이다.

스타모빌리티 관계자는 “끌리면타라는 여객 자동차 운수사업법 취지인 <여객의 원활한 운송과 여객자동차운수사업의 종합적인 발달을 도모함으로써 공공복리를 증진하는 목적>에 부합하기 위해, 15일부터 타라는 제주도 관광객만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진행한다. 즉, 일상생활 중 이동을 목적으로 하는 제주도민은 서비스 대상에서 제외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끌리면타라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하는 제주도 관광객은 타라 서비스 호출에 앞서, 제주도 비행기 티켓이나 제주도 배표 등의 관광객 확인 절차를 거쳐야만 타라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더불어 스타모빌리티는 “끌리면타라는 제주도 최초의 차량 공유 서비스인 만큼, 제주의 고질적인 교통문제의 해결을 위해 출시되었음을 알아주셨으면 한다. 우리는 제주의 기존 이동 수단들과의 상생을 위해 가장 먼저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