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청소년 국제교류사업 통합 발대식 개최

송윤근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5 14:12: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기획연수단 해외파견 18일 첫발
호주·독일·영국등 7개팀 참가
내달 4일 中 독립운동유적 답사


[시흥=송윤근 기자] 경기 시흥시가 지난 13일 시흥ABC행복학습타운 가치관에서 '2019청소년국제교류 사업 통합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해외파견 사업인 ‘시흥에서 세계로!청소년기획연수단(상반기)’, ‘시흥꿈나무 세계속으로!해외견학체험단(문화예술·역사탐방)’ 그리고 국내교류사업인 ‘신나는 세계문화 글로벌 놀이터’ 참가 청소년들과 학부모, 관계자 등 총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이색적인 중국전통문화공연을 시작으로 위촉장 전달 및 답사단 대표자들의 선서문 낭독을 통해 민간외교관으로서 각오를 다지고 참가자들의 답사계획을 공유했다.

지난 5월부터 10회의 교육을 통해 다양한 세계문화를 체험하며 테마별 창의활동을 마무리한 글로벌 놀이터 대표자가 수료증을 받았다.

청소년들이 주도적으로 답사주제 및 일정을 기획하는 '시흥에서 세계로! 청소년기획연수단'은 오는 18일 호주를 시작으로 독일·프랑스·영국·일본·뉴질랜드에 순차적으로 총 7팀이 파견돼 ‘4차산업혁명과 청소년직업교육’, ‘환경문제에 대한 세계의 인식’ 등 다양한 자발적 주제를 가지고 탐구할 예정이다.

전문가와의 주제별 사전교육과 심화활동을 거쳐 해외 각지역을 답사하는 '시흥꿈나무 세계속으로!해외견학체험단'은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오는 8월4~8일(4박5일) 중국 상하이 및 항주 일원에서 대한민국임시정부청사 등 우리나라 독립운동 유적지 답사를 통해 한국독립운동의 의의를 기억하고 우리 역사의 자긍심을 향상하기 위한 '역사탐방테마'를 진행한다.

또 오는 9월18~25일(7박8일) 스페인 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에서 현지 학교 방문을 통한 한·스페인 청소년 교류활동, 조별 자율활동을 통한 현지인 체험, 천재 건축가 ‘가우디’를 비롯한 세계적 문화유산 탐방을 위한 '문화예술테마'로 나눠 답사할 예정이다.

시는 지역내 청소년들이 다른 사람의 생각, 다른 세계와의 만남을 통해 ‘다름’의 차이를 존중하고, 세상의 다양한 분야에 대한 자발적인 탐구로 국제사회 적응력 향상과 글로벌 리더십 함양을 통해 주체적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장할 계획이다.

현재 모집 중인 프로그램으로는 지역내 학교와 해외학교의 결연사업인 ‘시스터스쿨 프로젝트 시즌2’와 ‘제3회 청소년 모의유엔(UN)’이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교육청소년과 청소년국제교류팀으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