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서울바른세상병원, '빵 나눔' 후원 협약

여영준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6 14:57: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여영준 기자] 서울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최근 구청장실에서 서울바른세상병원과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한 ‘해피데이 빵 나눔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서울바른세상병원은 일 70~100개, 연 2500만원 상당의 빵을 후원하고, 10개동 자원봉사캠프가 저소득 취약계층에 전달한다.

서울바른세상병원은 2016년 ‘해피데이 빵 나눔 사업’을 시작해 매월 200만원 상당의 빵을 구에 기증해왔다. 또 자원봉사자 의료비 지원, 노인 식사대접, 경로당 및 지역 아동센터 사랑의 물품 전달, 매주 보린주택 노인 건강 지킴이 의료봉사 등의 지속적인 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형식 병원장은 “구내 복지사각지대 있는 소외계층 등 실제 빵이 필요한 수혜자에게 잘 전달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금천구에 나눔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유성훈 구청장은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과 저소득가구에 꾸준히 나눔으로 봉사하는 서울바른세상병원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병원과 좋은 관계를 유지해 지역에 나눔이 이어질 수 있도록 구에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청 마을자치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