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청년인턴 채용 中企에 인건비 월 80만~100만원 지원

이대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7 15:59: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이대우 기자]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오는 11월까지 매달 ‘제3기 강남구 중소기업 청년인턴십’ 참여기업을 모집한다.

17일 구에 따르면 청년실업과 중소기업 구인난 해결을 위해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청년인턴을 채용한 중소기업에 3개월간 인당 월 80만~100만원의 임금을 지원하는 것이다.

인턴의 정규직 전환 시에는 7개월을 연장해 최대 10개월간 인건비를 지원하며, 인턴사원은 월 175만원 이상의 고정임금을 지급받을 수 있고 해당기업은 95만원 이상만 부담하면 된다.

인턴대상은 만 15~34세의 미취업 청년이며 사업 참가기업이 자체 전형을 통해 강남구 거주자를 우선 선발한다.

신청대상은 지역내 위치한 근로자 5인 이상의 중소·중견기업 중 인턴을 선발한 기업으로, 19일(1차모집)까지 강남구상공회나 (사)한국전시주최자협회에 인턴채용신청서 등을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지원규모는 100명 내외로 예산 소진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신청 기한 및 자세한 사항은 구청 일자리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윤태조 구 일자리정책과장은 “2010년부터 추진한 청년인턴십의 수료생은 1339명, 정규직 전환자는 1250명으로 93.3%의 높은 전환율을 보이고 있다”면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적극행정을 통해 기업이 성장하고 청년이 모이는 ‘미래형 매력 도시, 강남’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