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의회-지역자율방재단, 집중호우 대비 도로변 배수로 정비

김정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4 13:24:1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배수로 정비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시의원들. (사진제공=오산시의회)

[오산=김정수 기자] 경기 오산시의회는 최근 여름철 집중호우에 대비하고자 오산시 지역자율방재단과 함께 도로변 배수로 정비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정비활동에는 장인수 의장, 김명철·이상복·성길용·이성혁 의원이 함께했으며, 지난해 우기에 침수된 지역인 남촌동을 선택해 도로변 배수로를 막고 있는 낙엽 침전물 및 흙더미 등을 직접 치우며 여름철 집중호우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재해를 예방하고자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시의원들은 팔을 걷어붙이고 안전한 오산을 만들기 위해 전념했다.

이날 정비활동을 기획한 장 의장은 봉사활동을 마치고 자율방재단 임원들과 함께 간담회를 하고 "오산시의회가 시민들 속으로 깊숙이 들어가고자 이번 봉시활동을 기획했다"며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우리 오산시민의 안전을 위해 가장 기본적으로 다뤄야 되는 부분이 어느 것인지 고민했고, 위에서 지시만하는 대책이 아닌 가장 낮은 곳에서 우리가 할 수 있는 부분을 챙기고자 이번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말했다.

또한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이번 봉사활동을 함께해준 오산시의회 의원들과 항상 오산시민의 안전을 위해 불철주야 고생하는 오산시지역자율방재단 조근호 단장을 비롯한 단원들과 김택주 남촌동장을 비롯한 직원들에게 깊이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시의회는 2019년 슬로건을 '봉사의 해'로 정하고 매월 오산 시민들과 함께 즐거운 행복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