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휴가철 앞두고 터널·지하차도 대청소

손우정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4 13:51: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14곳 환경정비 완료
벽 세척·노면청소·조명교체


[남양주=손우정 기자] 경기 남양주시가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지난 15~24일 8일간 지역내 터널 4곳, 지하차도 10곳 등 총 14곳에 대해 일제 환경정비를 완료했다.

시는 지난 15일 별내동 뱅이터널을 시작으로 24일 다산1동 도농지하차도까지 총 5.6km, 14곳에 이르는 구간에 대해 그간 매연·미세먼지 등으로 오염된 벽면을 세척하고 물청소 및 노면청소 등을 시행했다.

환경정비 작업은 차량 출퇴근이 많은 시간대를 피하고, 고압살수차 등 장비 6대와 시 공무원 12명 등 가용가능한 장비와 인력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한 건의 사고 없이 무사히 완료됐으며, 쾌적한 도로환경을 조성했다.

특히 철저한 사전계획의 수립과 각 부서 간 협업을 통한 시 자체 인력 활용으로 청소비용 약 5000여만원의 예산절감 효과를 얻었다.

아울러 터널과 지하차도 내부 조명 910개를 기존의 방전등(나트륨등)보다 20% 정도 밝고, 60% 정도 저렴한 고효율 LED등으로 교체했으며, 앞으로 순차적으로 지하차도내 조명시설을 고효율 조명기구로 교체할 계획이다.

박부영 시 교통도로국장은 “이번 도로구조물 청소는 각 부서간 협업을 통해 시행한 대표적인 예산절감 사례이며, 앞으로도 지역내 쾌적한 도로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