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인천시 장애인고용 활성화를 위한 발달장애인 직업훈련 및 고용창출 토론회' 개최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6 13:10: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시의회 기획행정위원회가 최근 시의회 기획행정위원회 회의실에서 기획행정위원회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인천발달장애인훈련센터 공동으로 ‘인천광역시 장애인고용 활성화를 위한 발달장애인 직업훈련 및 고용창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이병래 인천시의회 기획행정위원장이 좌장을 맡았으며,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인천 발달장애인 훈련센터 염규문 센터장이 '인천광역시 장애인고용 활성화를 위한 발달장애인 직업훈련 및 고용창출 전략'이라는 주제를 발표했다.

토론자로는 윤정혜 인천재능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 윤창호 인천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장, 인천연구원 연구위원 채은경 박사가 함께했으며, 참여는 시의원, 인천광역시 지자체, 인천시교육청, 시 산하 공사·공단, 공공기관 관계자 등으로 다양한의견을 수렴하고 논의하는 장으로 진행했다.

윤정혜 교수는 발달장애인을 위한 훈련 프로그램과 직무개발, 발달장애인 인식변화를 위한 교육, 다양한 취업아이템 발굴과 시도 등을 토론내용으로 제시했다.

또한 윤창호 협회장은 인천발달장애인의 교육, 복지, 고용 영역의 연계를 위한 법적근거 마련을 위해 조례 제정 필요, 인천발달장애인 지원기관들의 협의체 구성과 컨트롤타워 기능기관 선정 필요, 취업지원을 위한 발달장애인지원정보시스템의 구축 필요,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제도 구매방식 연계를 통한 일자리 확대 필요 등을 토론내용으로 제시했다.

채은경 연구위원은 인천시 일자리 사업의 특징, 장애인 일자리사업의 특징과 방향, 장애인 일자리사업 전달체계의 문제 등을 토론내용으로 제시했다.

이병래 기획행정위원장은 "오늘 토론회에서 좋은 의견이 개진되어 인천광역시 장애인고용 활성화를 위한 발달장애인 직업훈련 및 고용창출 전략방안을 추진할 수 있는 방향을 모색함은 물론 우리 인천시의 행정기관과 공공기관 등에서 장애인들의 고용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합리적인 방안 등을 제시하는 데 의미가 있다"며 "고용의무 주체별 장애인 고용현황과 고용 확대방안에 대한 논의를 통해 장애인 고용 등 법적인 의무이행 및 사회적 가치를 적극 실현해 인천시의 비전 및 전략달성에 최선을 다해 시의회 차원에서 실질적이고 합리적인 방안이 나오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