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의회, 폭우현장 점검

류만옥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8 11:12: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군포=류만옥 기자]경기 군포시의회는 호우주의보 발령에 따라 집중호우와 시민의 안전사고 대비를 위해 취약시설 현장점검을 했다.

28일 의회에 따르면 여름철 시민들의 풍수해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실시된 이번 현장 점검은 둔대동 반월호수, 속달동 갈치호수 및 도립공원 주차장 공사장, 도마교동 송정초 주변 공사장 및 맹꽁이 습지, 당동 양어장 등을 현장 점검했다.

이에 따라 잠재된 위험요소가 있는 곳은 세심하게 분석하며 점검을 통해 큰 나무가 쓰러져있던 당동 양어장 초입 길목에 대해서는 관련 부서에 즉각 정비를 요청하는 등 철저한 관리를 주문했다.

이견행 의장은 “공사 현장 관리에 주의를 기울이고 면밀한 수방대책 수립에 만전을 기해달라”며 “집중호우 등 자연재해로 인해 큰 피해가 예상되는 취약시설에 대한 사전점검으로 인명피해 및 재산상의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