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장마 끝나고 전국은 찜통더위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9 16:36: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대부분 폭염 특보 발령
대구 35도··· 서울 32도


[시민일보=홍덕표 기자] 장마가 끝나자마자 전국 대부분 지역에 본격적인 찜통더위가 찾아왔다.

기상청은 29일 오전 11시 서울, 부산, 경기 일부, 강원 일부, 충남 일부, 충북 일부, 전남 일부, 전북 일부, 경북 일부, 경남 일부, 제주 일부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했다.

또한 대전, 광주, 대구, 세종, 강원 일부, 충남 일부, 충북 일부, 전남 일부, 전북 일부, 경북 일부의 폭염주의보를 폭염경보로 상향 조정했다.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인 날씨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될 때 발효되며, 폭염 경보는 낮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될 때 내려진다.

아울러 이들 지역을 포함해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특보(주의보·경보)가 내려진 상태다.

한편 주요 도시의 낮 최고기온은 서울 32도, 인천 29도, 대전 34도, 광주 35도, 대구 35도, 울산 33도, 부산 30도, 제주 32도 등으로 예보됐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