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동구 화도진문화원, 작가 초청강좌 운영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8-07 15:48: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동구 화도진문화원은 2019년 문화예술프로그램 ‘작가들이 들려주는 동구이야기’ 수강생을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동구야, 예술하자!’라는 테마로 극장·사진·소설·시·그림을 주제로, 강좌별 윤기형 다큐멘터리 감독, 김성한 사진작가, 양진채 소설가, 이설야 시인, 고제민 화가를 초청해 분야별로 동구를 이야기할 계획이다.

특히 강좌는 구 사회적기업이자 구 문화예술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미림극장에서 개최되며, 이번 강좌를 통해 색다른 공간, 색다른 시선으로 다양한 주제를 재미있고 심도 있게 풀어갈 예정이다.

수업은 오는 9월2일부터 매주 월요일 오후 4~6시 미림극장 2층에서 총 5회에 걸쳐 진행하며, 수강료는 무료다. 프로그램 접수는 7일부터 강좌별 30명이 정원이며, 참가신청 및 문의는 화도진문화원으로 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이번 강좌는 인천문화재단의 지원을 받아 문화예술교육사와 함께 만든 프로그램으로 오는 10월12일에 개최되는 배다리 일대 ‘헌獻책 축제’와 연계할 예정으로 화도진문화원이 지역 예술인들과 함께하는 교류와 화합의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