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소연 최운정 유선영 LPGA공동 3위 '제2,제3의 박세리 되나'

서문영 /   / 기사승인 : 2016-06-25 16:24: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외부제공

한국여성골퍼들이 좋은 기록으로 선전하고 있다.

지난 24일 7:30(현지시간) 우리 시간으로는 25일 오전 9시30분 아칸소 주 로저스에서 LPGA가 열렸다.

1라운드에서는 일본의 AYAKO UEHARA선수가 단독 선수로 나선가운데 지난 2주 연속 공동 4위와 6위를 마쳐 올 시즌 6개 대회에서 TOP10을 기록한 유소연 선수는 3주 연속 좋은 경기력을 보였다.

7개의 버디와 보기한개로 6타를 줄여 보기없이 버디만 6개를 잡은 것.


최운정, 이민지, AI MIYAZATO, SANDRA GAI, MORGAN PRESS, VICKY HURST 등 12명의 선수들과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