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포은아트갤러리서, 윤동주 탄생 100주년 기념 시 그림전 <별 헤는 밤> 개최

오왕석 기자 / 기사승인 : 2017-12-27 13:57:2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경기 용인문화재단은 오는 27일부터 2018년 1월27일까지 ‘윤동주 탄생 100주년 기념 시 그림전 <별 헤는 밤>(이하 ‘별 헤는 밤’ 전)을 용인포은아트갤러리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참여화가 6명(강경구·김선두·김섭·박영근·이강화·정재호)이 '별 헤는 밤' 수록 시 전편을 읽고 33편을 선정해 작품으로 형상화했다. 화가들은 텍스트에 머물러 있던 윤동주의 시를 미술의 영역으로 불러내어 일제 강점기 시대의 폭력을 내면의 세계로 응시한 윤동주 시 속 이미지를 개성적으로 표현했다.

용인문화재단은 시민들이 문학과 그림에 좀 더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전시 기간 중 윤동주의 시가 프린트된 도화지에 시화를 그려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상시 마련하고, 2018년 1월9일부터 26일 동안 매주 화·금(총 6회)에 캘리그라피의 기초를 배우고 윤동주의 시를 캘리그라피로 써보는 전시연계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별 헤는 밤’전은 무료로 진행되며, 시민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