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모습' 미오치치, 對은가누 이전 "옥타곤의 야생마...과거 애인과 보낸 다정한 한 때"

나혜란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8-01-21 15:43: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 미오치치/온라인 커뮤니티)

미오치치와 은가누가 주목받고 있다.

21일 미오치치와 은가누가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면서, 미오치치가 과거 애인과 다정한 모습을 보인 것이 눈길을 끈 것.

미국 출신 미오치치는 1982년 8월 19일에 태어난 것으로 알려지며, 2m에 육박하는 거구로 대중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바 있다.

누리꾼들은 이런 미오치치가 애인과 보인 다정다감한 모습에 경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옥타곤에서 보이는 거친 모습과 달리 일상에서의 따뜻한 매력에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고있다.

한편 누리꾼들은 미오치치와 은가누에게 다시금 활약을 보여주기 바란다는 반응을 드러내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