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운 여름밤, 축제로 즐겨라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8-07-29 09:45:5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해남군, 7월30일부터 5일간 한여름 밤의 문화축제 개최 [해남=정찬남 기자] 무더운 열대야를 시원하게 날려버릴 한여름 밤의 축제가 해남에서 펼쳐진다.

전남 해남군은 오는 30일부터 8월 3일까지 5일 동안 군민광장에서 뜨거운 여름밤의 더위를 식혀줄‘2018 땅끝 한여름밤의 문화축제’를 개최한다.
▲ 해남군, 한여름 밤의 문화축제 포스터(사진)


매일 저녁 7시 30분부터 펼쳐지는 한여름밤의 문화축제는 야외 영화상영에 이어 유명가수들이 대거 출연하는 가요콘서트가 이틀간 진행된다. 또한 지역 예술인 무대를 비롯해 군립합창단, 다양한 창작 동아리의 즐길거리도 마련된다.

7월 30일부터 8월 1일까지 사흘간은 최신 개봉영화를 대형스크린을 통해 야외 상영한다. 야외영화상영은 군민광장에서 진행되며,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다.

8월 2일은 40명의 대단원 출연하는 리틀엔젤스예술단공연과 함께 아모르파티로 트로트 가요차트 1위를 달리고 있는 트로트 여왕 김연자, 녹색지대 권선국, 아이돌 그룹이 출연해 열정의 무대를 펼친다.

8월 3일에는 개그맨 송준근의 사회로 인기 걸그룹 에이프릴과 폭발적 가창력의 소찬휘, 조항조, 박완규 등이 무대에 올라 축제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무대에는 해남군립합창단, 전자현악 4중주, 다문화댄스동아리, 전통 북춤과 판소리, 색소폰동호회, 직장인밴드연합회 등 지역 예술인과 동아리 공연도 이어지며, 풍선아트 페이스페이팅 체험행사도 무료로 진행된다.

해남군 한여름밤의 문화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에서 시행한 2018 지방문예회관 기획프로그램 공모사업에 선정, 국비를 지원받아 열린다.

군 관계자는“무더운 여름철, 야외에서 가족들과 함께 시원한 여름밤을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며“많은 주민들이 함께해 열대야를 이길 수 있는 즐거운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