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목훈재단, 장학금 기탁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8-04-11 14:42:0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고교생 5명에 ‘꿈과 희망’을

[안성=오왕석 기자] 경기 안성시청이 최근 재단법인 목훈재단 출연 기업 (주)퍼시스 배상돈 부사장과 심규성 공장장이 시청을 방문해 지역내 고등학생 5명에게 721만원의 장학증서를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목훈재단 장학금은 우수한 성적과 모범적 인성을 함양한 지역내 고교생 중 경제적 어려움으로 뜻을 펼치기 곤란한 5명을 학교별로 추천받아 심사 선정했으며, 1년간 수업료 및 학교 운영 지원금을 지원한다.

배상돈 부사장은 “청소년은 우리의 미래이자 희망”이라며 “이들이 꿈과 용기를 잃지 않고 열심히 노력해 사회의 일꾼으로 성장하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재단법인 목훈재단은 (주)퍼시스, (주)일룸, (주)시디즈 3개 업체가 학술연구비 및 장학금 지원 사업을 목적으로 2002년 12월 설립한 공익 재단으로, 2003년부터 지역내 고등학생들에게 장학금 지원을 시작했으며 올해로 16년째 아름다운 나눔을 실천해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해오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