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중구 영종공감복지센터, 저소득취약계층 추석명절 물품지원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9-15 23:23: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중구 영종공감복지센터는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14일 영종지역 내 저소득층 80명을 대상으로 추석물품지원 행사 ‘행복울타리’를 진행했다.


영종공감복지센터 주관으로 진행되는 ‘행복울타리’는 매년 명절 때마다 영종지역 저소득, 독거노인, 한부모 가정 등을 지원하는 명절 행사이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대 방지를 위해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직원들과 공감서포터즈 봉사단이 함께 명절물품(사과, 배, 약과 등) 꾸러미를 준비했으며, LH청라영종사업본부에서 후원받은 온누리상품권과 함께 대상자 가정에 비대면 형식으로 전달했다.

성은정 영종공감복지센터장은 “영종공감복지센터가 코로나19로 어느 때보다 힘든 시기를 지내고 있는 영종 지역 저소득 취약계층분들을 위해 이웃사랑 실천의 귀한 나눔 활동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영종공감복지센터는 영종지역에 복지 사각지대가 생기지 않도록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를 중심으로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지역사회 보호사업(밑반찬지원, 취약계층 절기 특식 지원 등)을 지속해서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