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국립암센터와 치유농업 활성화 협약

이기홍 기자 / lk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6-15 16:40: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암환자의 치유·돌봄을 위한 치유농업 모델화

[고양=이기홍 기자] 고양시는 15일 국립암센터(원장 서홍관)와 암환자의 치유·돌봄과 치유농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 사진제공=고양시청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암환자 대상 치유농업 프로그램 개발·운영 ▲치유 정원 조성·유지 관리 ▲치유농업 서비스 효과 검증 연구 등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이날 국립암센터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는 최근 암센터가 치유정원을 조성한 것을 기념해 리본 커팅식을 실시했다.

 

▲ 사진제공=고양시청

 

치유정원은 도심 속에서도 생태감수성을 느낄 수 있도록 암센터 내에 친환경 생태 논과 수생 연못, 허브, 텃밭 작물 등을 심어 가꾼 공간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국내 최대의 암 전문 국립치료기관인 국립암센터에서 치유농업의 정서 치유 효과가 입증된다면, 객관적 신뢰도가 더욱 높아질 것”이며 “고양시가 선례가 돼 앞으로 치유농업이 전국적으로 확장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