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응암2동, “무더위 극복! 원기충전!” 사랑의 삼계탕 나눔 행사 개최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8-05 14:47: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은평구(구청장 김미경) 응암2동주민센터는 최근 코로나와 폭염으로 지쳐 있는 저소득 독거 어르신들을 위해 주민센터 1층 북카페에서 응암2동새마을부녀회 주관 ‘사랑의 삼계탕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새마을부녀회와 주민센터는 서로 합심하여 여름철 최고의 보양식인 삼계탕과 개인 방역 물품인 마스크와 손소독제 그리고 라면과 제철 과일인 참외까지 정성으로 담아 사랑의 삼계탕 바구니를 만들었다. 사랑의 삼계탕바구니는 지역 내 저소득 독거어르신 100명에게 비대면으로 전달하였다.

특히 새마을부녀회와 복지플래너(복지 공무원)가 직접 저소득 독거어르신 가정에 비대면으로 전달함으로써 빈곤 위기가구 안부 확인과 따뜻한 마음이 담긴 한 끼 식사를 통해 건강한 여름나기를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임미양 새마을부녀회장은 “이번 삼계탕 행사를 통해 최근 무더위로 힘든 어르신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며 좋겠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역사회복지에 도움이 되는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명식 응암제2동장은 “무더위 속에서 행사 준비에 고생한 새마을부녀회원들에게 감사드리며 더욱 더 촘촘한 복지 안전망 지원체계 구축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