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2021년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 ‘대상’수상

이기홍 기자 / lk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06 15:40: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희망사(4)항 일자리 정책으로 코로나19 위기 맞서

인센티브 1억 5천만 원 받아...전액 국고 일자리 사업 추진

[고양=이기홍 기자] 고양시가  6일  대전 ICC호텔에서 열린 ‘2021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시상식에서 최고 영예인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고양시청


시는 기초자치단체 최고 영예인 ‘대상’ 수상과 함께 지역일자리 목표공시제 부문 3년 연속 수상이라는 기록을 남겼고, 대상 인센티브로 1억 5천만 원의 재정지원을 받아 전액 국고의 일자리 사업을 추가로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지역일자리 목표공시제: 고용노동부의 지역 일자리 활성화 정책으로 지방자치단체가 자율적으로 일자리 목표와 대책을 수립해 지역민에 공시하도록 하는 정책

 

▲ 사진제공=고양시청


시는 지난해 코로나 위기 속에서 긴급한 현안들을 중심으로 ‘희망사(4)항’이라는 4가지 일자리 핵심 전략을 수립해 추진했다.

▲희망 1항으로 일자리 거버넌스를 정비, 위기상황에서 일자리 종합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했다.

 

▲희망 2항은 재난 극복 단기 일자리인 ‘고양희망알바’ 등 정책으로 취약계층 고용안전망을 구축했다.

 

▲희망 3항은 청취다방·28청춘창업소 등 청년 일자리를 확대했으며 ▲희망 4항은 ‘K-방역’을 기본으로 한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정책으로 코로나로 무너진 지역경제 반등과 회복을 꾀했다.

 

▲ 사진제공=고양시청


그 결과 상반기에 3년 전 수준으로 떨어졌던 고용률은 2% 반등했고, 취업자가 6,600명이나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일자리 창출 실적도 목표대비 117%인 4만 7천여 개를 달성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속에서 우리 시에서는 취약계층의 일자리 유지·보호에 특히 힘썼는데 이번에 좋은 평가를 받게 돼 기쁘다”며, “취약계층 고용안전망 강화와 지역경제 회복에 힘쓰는 등 미래일자리 기반 조성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