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항진 여주시장, GTX-A노선 수서역 접속부 설치 4개 시 비상대책회의 참석

박근출 기자 / pkc@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23 21:47: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광주~이천~여주~원주 연결을 위해 수서역 접속부 설치가 핵심 과제"
29일 시청서 민간협의체 구성 실무협의회 개최
▲ GTX-A노선 수서역 접속부 설치를 위한 4개 시 비상대책회의에서 이항진 시장이 발언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여주시청)

 

[여주=박근출 기자] 이항진 경기 여주시장이 최근 강원 원주시청에서 열린 'GTX-A노선 수서역 접속부 설치'를 위한 광주·이천·여주·원주 4개 시 비상대책회의에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GTX-A 수서역 접속부 설치의 필요성과 시급성을 강조하며, GTX 광주~이천~여주~원주 연결을 위한 방안 등을 논의했다.

특히 4개 시 단체장은 "GTX 광주~이천~여주~원주 연결은 수도권 내 불균형, 불공정을 해소하고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상생발전을 실현시키는 기폭제가 될 것"이라며 "4개 시가 통합협의체를 구성해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뜻을 모았다.

이 자리에서 이 시장은 "GTX 광주~이천~여주~원주 연결을 위해 수서역 접속부 설치가 핵심 과제인 만큼 4개 시가 상호 협력해 조기에 큰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29일 시청에서 4개 시 통합 민간협의체 구성을 위한 실무협의회를 개최하기로 하고 범시민 서명운동, 홍보캠페인 등 전방위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