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365일 열린민원실' 본격화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7 16:39: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서울 최초 모든 洞주민센터에 설치
민원발급기 무료 이용 가능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서울시 최초로 22개 동주민센터 전체에 ‘365일 열린 무인민원실(이하 열린민원실)’ 개설을 완료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27일 구에 따르면 열린민원실은 동주민센터에 설치된 무인민원발급기를 24시간 이용할 수 있도록 만든 공간으로, 신분증 없이 지문 확인만으로 주민등록 등·초본, 토지대장 등 117종의 민원서류를 무료로 발급받을 수 있다.

특히 시각장애인용 음성안내와 키패드, 점자라벨, 이어폰 소켓 등 장애인의 행정 접근성을 보장하기 위한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장소에 따라 경사로를 설치해 접근성을 높였다.

임동호 주민자치과장은 “민선7기 강남구는 ‘위드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행정의 전분야를 비대면으로 전환하고 있다”며 “구민의 눈높이에 맞춘 ‘열린행정’으로 구민이 행복한 ‘공감행정도시 강남’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