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오류IC 남측에 430m 구간 보도 신설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27 17:00:1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교통섬 2곳엔 원형벤치 설치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남부순환로 경인로 오류IC 남측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안전한 보행환경을 위해 보도를 신설했다.


이를 위해 구는 서울시 주관부서와 지속적인 협의를 추진해 시비 10억원을 확보,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고 27일 밝혔다.

보도 신설구간은 경인로 240(동부아파트 주변)~경인로 290(S-Oil 주유소 주변) 길이 430m, 넓이 2~3m 규모로 조성됐으며, 조경석 534톤을 쌓고 옹벽, 울타리, 배수구도 신설했다.

이와 함께 보행자 안전과 원활한 교통처리를 위해 신설된 보도 주변으로 교통섬 2곳도 설치했다. 교통섬에는 느티나무를 식재하고 원형벤치 등을 마련했다.

구 관계자는 “경인로 오류IC 남측에 단절된 보도를 연결한 이번사업은 갓길 보행으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보행자의 편의를 증진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구로구는 교통기반시설 강화를 위한 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가리봉동 우마길에서 삼화인쇄소까지 폭 8m, 길이 377m의 중심도로 개설 공사가 올해 말 완공을 목표로 진행 중이다. 항동 공공주택지구 입주에 따른 교통량 증가에 대응해 연동로 도로 폭을 기존 8m에서 12m로 확장하는 공사도 시행 중이다.

개봉1동 사거리 주변 남부순환로 평탄화 사업은 2023년 말 준공 예정이다. 사성교 확장, 구로5동 밤동산마을 진입로 확장, 고산초·오류초 주변 도로 개설 등 교통 환경 개선을 위해 다양한 사업도 진행 중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