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소방서, 여름철 증가하는 축사화재 주의 당부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25 16:46: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해남소방서 제공
[해남=정찬남 기자] 연일 이어지는 폭염경보는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국민들의 시름을 더욱 깊어지게 하고 있다. 이런 폭염 속에서 축사화재는 조금씩 증가하는 추세이다. 특히 최근 3년간 전남지역 축사화재의 경우 24.6%는 7~9월 사이에 일어났으며 그 중 전기적 요인과 부주의가 79.7%를 차지하고 있다.

전남 해남소방서는 폭염 속 냉방기 사용 증가 등 전기과부하로 인한 화재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축사화재 예방관련 소방력 출동태세 확립과 화재위험 요소 사전제거를 위한 축사화재 저감 계획을 추진한다.

주요 내용으로는 21.7.23. ~ 8.31.동안 ▲대형축사 위주 기동순찰을 추진하고 ▲주변 소방용수시설 위치 파악 및 사용 가능 여부를 확인 점검실시 ▲불필요한 전원 차단 및 노후 콘센트 교체 등 안전 컨설팅 병행 등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새로 지어지는 대형축사의 경우 물과 사료를 공급하는 장치나 환기·냉방시설 등 가축 생명 유지에 필요한 시설 대부분이 전기가 필요한 자동화 시스템으로 설계되어 있기 때문에 여름철 정전이 발생하면 가축 피해가 높아진다. 정전경보기나 자가발전기가 꼭 필요한 이유이다.

구천회 해남소방서장은 “축사화재는 발생 시 큰 피해가 예상되므로 정기적인 점검과 정해진 안전수칙을 지킴으로써 화재를 예방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