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신청접수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1-18 10:46: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20만 원 한도 바우처카드 지원, 문화생활에 사용 가능

▲ 해남군 신청사 전경 / 해남군 제공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군(군수 명현관)이 오는 2월 28일까지 2022년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지원사업 신청을 받는다.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는 문화적 여건이 열악한 농어촌 지역 여성 농어업인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연간 1인 당 20만 원 한도의 바우처 카드 발급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2022년 1월 1일 기준 해남군에 1년 이상 주소를 두고 실제 농어업에 종사하는 만 20세 이상~75세 이하 여성 농어업인이다.

단 사업자 등록과 전업적 직업을 가지고 있는 자, 농어업인의 자녀로 고등학교·대학교·대학원에 재학 중인 자, 문화누리 바우처 카드 선정자, 사업 시행 전전년도 농어업 이외 소득이 3,700만 원 이상인 자는 제외된다.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신청은 주민등록상 주소지의 읍·면사무소 산업 팀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바우처카드는 농협군지부(해남읍 거주)와 각 지역농협(면 거주)을 통해 4월부터 발급이 가능하며 12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한편 2021년에는 행복바우처 사업을 통해 해남군 관내 여성농어업인 7,282명에게 총 13억1,076만 원이 지원됐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