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디지털로 일대에 LED 상징 조형물 설치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1-25 16:39: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구로디지털단지 거리에 설치된 '디지털헨지'. (사진제공=구로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활력있고 아름다운 거리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구로디지털단지 거리 일대에 어두운 밤거리를 밝히고 각종 미디어 영상을 감상할 수 있는 LED 상징 조형물을 설치했다.


25일 구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근무환경을 개선해 산업단지 이미지를 제고하고 직장인의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한 것으로, 구는 유동 인구가 많은 거리를 중심으로 디지털헨지(digital henge)와 미디어폴(media pole)을 세워 구로 이야기를 담은 특화 거리를 조성했다.

이를 위해 구는 한국산업단지공단과 협약을 체결했다.

디지털로34길 43(코오롱싸이언스밸리 1차) 공개공지에는 디지털헨지 4대를 설치했으며 미디어아트, 구 홍보 영상 등을 송출한다.

송출 영상은 ▲구로의 시작부터 미래를 향해 발전하는 이야기를 영상으로 연출한 ‘미래를 여는 문’, ▲디지털 요소를 이용해 구로의 이미지를 상징화한 ‘디지털 구로’, ▲구로의 명소를 소개하는 ‘도심 속 구로여행’ 등 3편으로 구성된다.

또 공개공지의 오래된 바닥을 재포장해 구로디지털단지 인근 직장인과 주민을 위한 만남과 소통의 광장으로 새단장했다.

디지털로34길 일대(200m)에는 미디어폴 11대를 설치했다. 미세먼지 농도에 따라 색이 변하며, 날씨·기온·습도 등 기상정보도 알려준다.

디지털헨지와 미디어폴 영상은 매일 오후 5~8시 상영된다.

구 관계자는 “이번 활력있고 아름다운 거리 조성사업을 통해 구로디지털단지가 첨단 산업의 이미지를 담은 야간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