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中 최대 부동산그룹과 교류방안 논의

임일선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3 02:09: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영광=임일선 기자] 전남 영광군이 최근 영광군청 소회의실에서 중국 헝다그룹 북경지사 부총경리 등 일행을 영접하고 중국기업과 협력 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이번 중국관계자 방문의 주목적은 메디컬리조트, 골프장, 전기자동차사업 등 다양한 사업 투자를 목적으로 투자대상 및 장소를 조사하기 위함이다.

 

이날 교류행사에는 김준성 군수와 헝다그룹 북경지사 부총경리, 화차이그룹 부동산 부총경리, 북경중건보원공정자문유한공사 대표와 한ㆍ중 경제투자 허브기업인 K-드림㈜ 대표, KS레저개발 대표 등 한ㆍ중기업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군 투자환경과 관광개발 여건에 대한 소개 그리고 중국 기업에 대한 투자 의견 수렴의 시간을 가졌다.

 

주요 협의내용으로는 중국 부동산그룹과 영광군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관련 사업에 관한 다양한 투자대상을 모색하고 상호 협력을 골자로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계를 유지하면서 구체적 사항은 차후 재면담을 통해 논의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중국내 명성 있는 외국기업의 자본을 유치하려는 영광군, 그리고 건강, 관광, 전기차 사업 등 다양한 부문에 투자하기 위한 중국기업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준성 군수는 “우리 군은 e-모빌리티 산업육성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의 메카로 급부상하고 있는 곳으로 중국 전기차 기업과의 협업이 필요하다”며 “오늘 교류를 통해 상호 신뢰를 쌓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며 더 나아가 투자가 이루어지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