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의회, 제244회 정례회 마무리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12-23 13:24:1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플랫폼 배달노동자 지원 조례 제정
8070억 내년 예산 의결도
▲ 은승희 의장이 제244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중랑구의회)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서울 중랑구의회(의장 은승희)가 지난 21일 제2차 본회의를 열고 2021년도 일반·특별회계 세입·세출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 조례안 등 24건의 안건을 처리한 후 22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된 제244회 정례회를 폐회했다.


이번 정례회는 지난 11월30일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이달 1일부터 각 상임위원회별로 2021년도 일반·특별회계 세입·세출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과 일반안건을 심사한 후 15일부터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열어 2021년 예산안과 기금운용계획을 심사했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심사한 2021년도 예산안 규모는 일반회계 7857억원, 특별회계 213억원 등 총 8070억원으로 중랑구 역대 최대 규모이며, 불요불급한 14억1581만여원을 삭감해 예비비로 계상했다.

마지막 날인 지난 21일 제2차 본회의에서 2021년도 일반·특별회계 세입·세출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 2021년도 중랑문화재단 출연 동의안 등 일반안건 24건을 처리한 것을 끝으로 2020년도 중랑구의회 회의 운영 일정은 모두 마무리됐다.

제244회 정례회에서 통과된 의원 발의 조례안은 ▲서울특별시 중랑구 재향경우회 지원에 관한 조례안(최경보 의원 대표발의) ▲서울특별시 중랑구 플랫폼 배달노동자 지원 조례안(서상혁 의원 대표발의) ▲서울특별시 중랑구 건축물관리자의 제설·제빙에 관한 조례안(장신자 의원 대표발의) ▲서울특별시 중랑구 사회복지사 등의 처우 및 지위 향상을 위한 조례안(박열완 의원 대표발의) 등 총 4건이다.

은승희 의장은 폐회사에서 “한 달 가까이 계속된 정례회 기간 동안 예산안 심사에 최선을 다해주신 의원님들과 자료 준비에 애써주신 공직자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공생관계를 잊은 채 혼자만 잘 살려다 공멸하고 마는 ‘공명지조(共命之鳥)’를 교훈 삼아 상생의 가치 아래 오늘의 어려움을 함께 이겨내자”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