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엔젤공방거리 공예주간 행사 지원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17 15:30: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역주민들을 위한 공예 힐링 프로그램 '2020 엔젤공방거리 공예주간 행사'를 지원한다.


‘엔젤공방’은 자금은 부족하지만 아이디어와 기술, 열정을 가진 청년들에게 임대보증금과 인테리어 비용, 입점 후 1년간의 월세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구는 성안로 주변에 있었던 변종업소 밀집지역을 정비해 엔젤공방거리로 조성해 왔다.


현재 수공예·디저트·젓가락 등 다양한 주제를 가진 21개의 공방이 운영 중이며, 이를 통해 ‘변종카페가 난립하는 유해업소 거리’였던 성안로는 ‘걷고 싶은 문화 예술의 거리’로 변해가고 있다.


구는 ‘2020년 공예주간’을 맞아 18~27일 약 2주간 ▲ 엔젤공방 대표작품 온라인 전시회 ▲ 사회적경제 및 창업 토크쇼 ▲ 엔젤공방 체험용 엔젤힐링키트 제작 ▲강동구청 2청사 오프라인 전시존 등의 행사를 열어 주민에게 다양한 문화 컨텐츠를 제공하고, 강동구 엔젤공방을 다방면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이정훈 구청장은 “우리구는 엔젤공방 조성 사업으로 주거환경 개선과 사회적경제 방식의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엔젤공방거리가 더욱 활성화 되고, 주민 여러분이 문화 예술로 따뜻하게 치유 받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엔젤공방 지속 확대와 보도 환경 개선을 추진해 성안로 활성화를 위해 더욱 노력할 계획이다.


엔젤공방에 관심 있는 청년 및 주민들은 강동구청 사회적경제과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