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창작 허브’ 출판문화플랫폼 1기 입주기업 모집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6-03 15:39: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홍대입구역 인근에 오는 7월 개관 예정인 코-스테이션(CO-STATION) 마포출판문화진흥센터의 1기 입주기업을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코-스테이션(신촌로2길 19)은 서울시와 구가 함께 조성하는 출판문화·디자인 분야의 창업 인큐베이팅 공간으로, 창업의 출발(스타트업)과 도착(성장), 그리고 환승(만남)이 일어나는 역(스테이션)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코-스테이션 2~3층에는 마포출판문화진흥센터(플랫폼P), 4~5층에는 서울디자인창업센터(플랫폼D)가 들어서 각각 출판문화와 디자인 분야를 지원한다.

출판문화진흥센터는 구가 설립한 공공기관으로, 창작자들을 위한 작업 공간, 스튜디오, 멀티미디어 시설 등이 들어선다.

구는 책을 만드는 창작자와 첫 발걸음을 내딛는 출판사, 출판 생태계에서 일하는 사람들을 지원하며 창업 기업을 위한 인큐베이팅, 전시, 행사, 입주기업 간 네트워킹 등을 지원한다.

전자책이나 오디오북, 북튜브, 팟캐스트, 저작권 에이전시, 디자이너 등 출판 생태계의 구성원이 되기를 바라는 사람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코-스테이션 3층(716.96㎡) 창업지원 공간에는 20개의 독립적 입주실과 32개의 오픈오피스석, 오픈키친, 회의실, 미니라운지 등이 들어선다.

2층(1187.61㎡) 문화·창작 공간에는 북앤라운지, 카페, 80석 규모의 다목적실, 60석 이상의 워크플레이스, 편집실 및 멀티미디어실 등이 조성된다.

입주 비용은 2인 입주실(9.4m²) 기준 월 평균 15만9000원(임대료, 관리비) 수준이다.

김현호 출판문화진흥센터장은 "마포 지역의 독립서점을 비롯한 소규모 서점, 출판사의 신간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독자들에게 소개되도록 지원하고 작가와의 만남이나 낭독회, 북콘서트 등 다양한 출판문화 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라며 "특히 비대면 시대를 맞아 온라인을 활용한 다양한 책 문화 활동과 정보를 시민들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모집 대상 입주기업은 총 50개로, ▲출판문화 관련 분야 예비창업자 ▲출판문화 관련 분야 창업 3년 미만의 개인·법인 사업자가 대상이다.

입주 신청 기간은 오는 17일까지이며,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선발된 입주기업은 이달 말 입주 예정이다.

유동균 구청장은 "플랫폼P를 출판문화 중심의 창작과 창업공간이 융성하는 곳으로 만들고 다양한 지역 문화 콘텐츠의 허브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며 "관련 업계 종사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