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독산신도브래뉴아파트-에너넷, 에너지 절감 업무협약 체결

여영준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2 17:11:5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실시간 전기사용량 '앱'으로 확인
내달 20일경 서비스 제공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최근 독산신도브래뉴아파트 입주자대표회, (주)에너넷과 ‘공동주택 에너지 절감 및 전력설비 안전관리’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시범사업의 골자는 (주)에너넷에서 독산신도브래뉴아파트의 노후 기계식 전기계량기를 지능형 전기계량기로 교체, 입주민이 언제 어디서든 내 집에서 쓰는 전기사용량을 스마트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하는 것이다.

협약을 통해 (주)에너넷에서 사업비를 전액 지원하고, 구와 독산신도브래뉴아파트 입주자대표회는 시범사업이 원활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22일 공사를 시작해 오는 9월20일경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그동안 전기사용량 검침을 위해서는 인력이 필요했다.

이번 시범사업이 완료되면 원격 검침으로 정확성과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된다.

또 변압기 감시 시스템 구축으로 변압기 및 전기사용량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과 통합관리가 가능해져 향후 빅데이터로 활용이 가능하다.

이뿐만 아니라 입주민들은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전기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으며, 절약된 전기는 에코마일리지로 돌려받을 수 있다.

유성훈 구청장은 “이번사업을 통해 기계식 노후 전기계량기 교체는 물론 아파트 입주민이 실시간으로 전기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게 됨으로써 에너지 사용에 대한 인식이 전환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모니터링 데이터를 발판삼아 서울시 가상발전소 사업에 참여하는 등 금천구가 에너지 선도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