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아파트 노후변압기 교체 지원사업 시행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30 21:24: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한국전력은 산업통상자원부와 고압 아파트 자체변압기(수전변압기)의 노후 및 용량부족으로 인한 정전사고를 적기에 예방하기 위해 '아파트 노후 변압기 교체 지원사업'을 실시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변압기 설치 후 15년 이상 경과되고, 세대당 계약전력 5kW이하, 5억7000만원(서울 및 6대광역시 매매 중위값 평균) 이하인 아파트 중 우선순위(노후도 및 고장빈도, 세대당용량, 전용면적 등)를 고려해 선정된 아파트이며, 교체 시 변압기·저압차단기 자재가격의 최대 80%(한전50%, 국비30%) 까지 지원(총 200개 아파트 단지, 43억원)할 예정이다.

참여 방법은 오는 5월7일까지 아파트 소재지역의 한전 사업소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아파트 구내에 설치된 변압기 등의 수전설비는 아파트에서 소유·관리 하고 있으나, 한전은 정전을 예방하기 위해 2005년년부터 변압기 교체 지원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8년 폭염으로 인한 전기사용량 급증으로 아파트 구내정전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됨에 따라 국민의 안전 확보를 위해 최근 2년간(2019~20년) 329개 아파트 단지에 약 72억원의 한전 예산 및 국비를 지원하고 있다.

15년 이상 된 노후아파트의 정전 원인 중 변압기 고장원인이 전체 270건 중 25건(9%, ’20년 기준)으로, 정전 복구 시 상당한 시간이 소요된다.

한전 관계자는 "노후변압기의 조기 교체를 통해 장시간 정전을 최소화하여 주민 안전 확보 및 불편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