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폐질환 검진에 'AI 영상판독 시스템'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3-09 15:19: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보건소에 구축··· 폐암·결핵등 4종 분석
진료 업무 재개땐 X레이 촬영에 적극 활용키로
▲ 엑스레이 촬영 모습. (사진제공=강서구청)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주민들에게 더욱 똑똑하고 차별화된 의료 서비스 제공에 나섰다.


구는 강서구보건소에 인공지능(AI) 기반의 '의료 영상판독 시스템'을 구축하고 운영에 들어간다고 9일 밝혔다.

의료 영상판독 시스템은 4차 산업의 핵심기술인 클라우드와 AI 기술을 결합해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 높은 공공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취지로 마련됐다.

본 시스템은 의사가 환자의 엑스레이 사진을 보고 폐질환을 판정하기에 앞서 방대한 클라우드 기반의 AI엔진이 의심 병변의 발생위치와 질병 확률을 분석해 지원해준다.

이를 통해 의사가 주요 폐질환을 더욱 효과적으로 진단할 수 있다.

특히 시스템은 폐암, 결핵, 기흉, 폐렴 4가지의 폐질환을 분석할 수 있으며, 건당 10초 이내의 신속한 분석을 통해 엑스레이 판독의 정확도와 신속성을 높여준다.

이에 따라 구는 발병 빈도와 사망률이 높아 정확한 진단과 빠른 치료가 중요한 폐질환에 대해 이번 시스템을 도입함으로써 주요 폐질환의 조기 진단과 함께 빠른 치료를 유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구는 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된 보건소 진료업무가 재개되면 일반진료와 건강진단결과서(구 보건증) 발급 등을 위한 엑스레이 촬영에 의료 영상판독 시스템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인공지능 판독 시스템 도입이 더욱 정확하고 신속한 질병 진단을 통해 구민 건강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예방 중심의 수준 높은 공공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구청 정보통신과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