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의회, 원포인트 임시회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13 16:10: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코로나19 피해 취약계층 지원 탄력
폐업위로금 지급등 4건 의결
▲ 은승희 의장이 임시회 본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중랑구의회)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서울 중랑구의회(의장 은승희)는 최근 하루 일정으로 제247회 임시회를 열고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일부개정조례안 4건을 의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임시회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 위해 원포인트 임시회로 진행됐다.

관련 조례안이 본회의에서 통과되면서 ▲지역내 소상공인 폐업위로금 지급 ▲중소기업 대출이자 차액 보전 ▲미취업 청년 취업장려금 지원 등에 대한 법적 기반이 마련됐다.

이날 의결된 안건은 ▲서울특별시 중랑구 기업 유치 및 지원·경제정책 자문단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조희종 의원 대표발의) ▲서울특별시 중랑구 중소기업육성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최은주 의원 대표발의) ▲서울특별시 중랑구 청년 기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임익모 의원 대표발의) ▲서울특별시 중랑구 사회재난 구호 및 복구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박열완 의원 대표발의) 등 총 4건이다.

은승희 의장은 개회사에서 “현재 백신 접종이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고 사회적 거리두기 수위도 유지하고 있지만 코로나19 재확산 추세가 심상치 않다”며 “원포인트 임시회를 통해 위기 극복을 위한 재난지원금 지급 근거가 마련된 만큼 코로나19로 실질적인 피해를 입은 구민에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집행부에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