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의회, 제296회 임시회 폐회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24 23:42: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강남구의회(의장 한용대)가 제3차 본회의에서 상정된 안건들을 처리하고 제296회 임시회를 폐회했다.


우선 제1차 본회의에서는 구립미술관 기부채납 예정 부지관련 이도희 의원의 구정질문을 시작으로 ▲2021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 제출에 따른 구청장의 시정연설을 들었다.

이어 지난 16일 열린 제2차 본회의에서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김형대 의원 외 4인이 발의한 ▲서울특별시 강남구 공공형 실내 놀이터 설치와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과 집행부에서 제출한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서관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가칭)개포 라온 영어도서관 위탁 동의안 ▲재단법인 강남문화재단에 대한 강남페스티벌 패션쇼 출연 동의안이 원안가결 됐다.

끝으로 22일에 열린 제3차 본회의는 김현정 의원의 5분 발언을 시작으로 ▲서울특별시 강남구 정책실명제 운영에 관한 조례안(김영권 의원 외 7인) ▲서울특별시 강남구 중증장애인생산품 등 우선구매 촉진 조례안(이관수 의원 외 4인) 등 2건의 의원발의 안건은 수정가결 됐다.

또한 집행부에서 제출된 ▲서울특별시 강남구 적극행정 운영 조례안 ▲서울특별시 강남구 지방공무원 복무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강남구와 미국 미시간주 그랜드래피즈시 간 자매결연 체결에 관한 동의안 ▲세곡복합문화센터 시설관리 위탁 동의안 ▲서울특별시 강남구 대한노인회 강남구지회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서울특별시 강남구 장사 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원안가결 ▲도시계획시설(철도·도로) 결정(변경)을 위한 의견청취안은 원안채택 됐고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로복구 원인자부담금 징수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수정가결 됐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장시간의 회의 끝에 일반회계 세출예산 중 효과성 검토 및 사업 시급성이 낮은 ‘구립도서관 환경개선’ 등 총 6개 사업에서 24억1500만2000원을 전액 혹은 일부 삭감해, 의원발의 사업에 21억5568만2000원, 재난·재해 목적 예비비로 2억5932만원을 편성했다.

이로써 수정안은 일반회계 598억8938만6000원, 특별회계 1160억8210만7000원으로 총규모는 1759억7149만3000원이 됐다. 김형대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은 “구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꼭 필요한 사업만을 편성해 구민이 이해하고 신뢰할 수 있는 예산안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며, “심사에 열과 성의를 다해주신 예결위 위원님들과 집행부 해당 공무원들께도 수고 많이 하셨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한용대 의장은 “이번 회기 동안 추경예산안과 안건심의 등으로 열정적인 의정활동을 해주신 의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며, “심도있는 토론의 장을 보면서 결과를 떠나 생동감이 넘치는 의회를 만들어준 의원 여러분께 참 고마웠다”는 말로 회의를 마무리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